【KOVO 남자배구】02월07일 대한항공 vs 삼성화재 KOVO 남자배구 생중계,스포츠분석 > 스포츠 토크 > 캠퍼들 모여라 - 캠핑 및 다양한 취미들 리뷰하고 소통하고 대화하세요

  • 1 돌잔치앤가반나 11,185,500P
  • 2 함주라 10,245,600P
  • 3 마크앤로나 8,913,100P
  • 4 관셈보살 8,377,700P
  • 5 신사임당 6,870,000P
  • 6 비가오면 6,029,100P
  • 7 4885 5,582,500P
  • 8 믹스믹스 2,266,500P
  • 9 빅터 959,500P
  • 10 까꿍뵨태 629,900P

실시간 전세계에서 몰리는 경기 순위

【KOVO 남자배구】02월07일 대한항공 vs 삼성화재 KOVO 남자배구 생중계,스포츠분석
댓글 0 조회   200

작성자 : 분석관리자
게시글 보기

 

 

 

대한항공은 직전경기(2/2) 홈에서 한국전력 상대로 1-3(25:13, 22:25, 23:25, 18:25)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1/24) 원정에서 KB손해보험 상대로 0-3(18:25, 24:26, 19:25) 패배를 기록했다. 시즌 첫 2연패에 빠지게 되었으며 시즌 19승6패 성적. 한국전력 상대로는 1세트에 6점, 공격성공률 100%를 기록하며 좋은 모습을 보였던 곽승석이 3세트 도중 몸에 이상을 느끼고 교체 되면서 리시브 라인이 흔들렸던 경기. 링컨(29득점, 69.70%), 정지석(14득점, 61.11%)이 모두 60% 이상의 공격 성공률을 기록했지만 링컨(7개)과 정지석(5개) 모두 범실이 많았던 상황. 또한, 블로킹(5-5)은 동일했고 서브에이스(11-9)는 많았지만 팀 범실(26-14)에서 많은 차이가 발생했던 패배의 내용.

 

 

삼성화재는 직전경기(2/3) 원정에서 우리카드 상대로 3-0(25:19, 25:20, 25:20) 승리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1/25) 홈에서 우리카드 상대로 3-2(25:13, 21:25, 18:25, 25:20, 15:9) 승리를 기록했다. 4연패에서 벗어나는 승리가 나온 이후 2연승을 만들어 냈으며 시즌 7승18패 성적. 우리카드 상대로는 이호건 세터가 트리플 크리운(서브에이스: 4개 후위공격: 9개 블로킹: 3개)을 기록한 이크바이리(22득점, 55.56%)의 타점을 살려주고 강한 서브로 상대의 리시브 라인을 흔들었던 경기. 본인들의 플레이를 선보이는 긍정적인 변화가 나타났으며 안정적인 서브리시브가 만들어진 상황에서는 김정호(11득점, 90%), 신장호(7득점, 55.56%)의 빠른 공격으로 아웃사이드 히터 싸움에서 판정승을 기록한 상황. 또한, 블로킹(8-8)은 동일했지만 서브에이스(7-2), 범실(21-24) 싸움에서 우위를 점령했던 승리의 내용.

 

 

정신무장을 단단히 하고 나오는 대한항공이 팀 리시브 성공률이 올라가는 가운데 다양한 공격 옵션으로 삼성화재 블로킹을 무력화 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대한항공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한다.

 

 

(핸디캡 & 언더오버)

4차전 맞대결에서는 대한항공이 (1/11) 원정에서 3-1(25:17, 25:22, 21:25, 27:25) 승리를 기록했다. 링컨(10득점, 47.37%) 대신 선발 투입 된 입동혁(18득점, 54.55%)이 아포짓의 임무를 수행했고 정지석(18득점, 52.17%)의 쌍포가 터진 경기. 코로나19를 회복한 한선수 세터가 컨디션을 끌어올리는 모습도 확인할수 있었고 중앙을 책임진 조재영(10득점, 77.78%), 김민재(6득점, 66.67%)의 빠른 속공도 날카로웠던 모습. 반면, 삼성화재는 이크바이리(27득점, 42.86%), 김정호(12득점, 45%)의 공격 성공률이 모두 떨어졌던 경기. 신장호, 고준용, 류윤식이 번갈아 출장하고 있지만 여전히 김정호의 짝인 아웃사이드 히터의 마지막 한 자리에 대한 고민도 나타난 상황.

 

 

 

3차전 맞대결에서는 대한항공이 (12/29) 홈에서 3-2(25:23, 25:21, 21:25, 19:25, 17:15) 승리를 기록했다. 한선수 세터가 코로나 확진으로 결장했던 탓에 275일 만에 선발 출전한 유광우 세터의 세트별 기복이 나타나면서 쉽지 않은 승부를 펼쳐야 했지만 링컨(24득점, 53.49%), 정지석(20득점, 58.06%)이 제 몫을 해냈고 5세트에 교체 투입 된 임동혁(6득점, 60%)이 승부에 마침표를 찍는 맹활약을 펼쳤던 경기. 반면, 삼성화재는 이호건 세터가 발동이 늦게 걸린 부분도 아쉬움으로 남았으며 수비형 레프트 류운식(2득점, 28.57%)의 공격에서 자원이 부족했던 상황. 또한, 범실(17-26) 대결에서 우위를 점령했고 서브에이스(4-4)는 동일 했지만 팀 블로킹(8-10) 싸움에서 밀렸던 패배의 내용.

 

 

 

2차전 맞대결에서는 대한항공이 (11/25) 원정에서 3-0(25:18, 26:24, 26:24) 승리를 기록했다.

 

1차전 맞대결에서는 대한항공이 (11/1) 홈에서 3-0(25:12, 25:23, 25:21) 승리를 기록했다.

 

 

3차전에서 풀세트 승부가 나왔지만 한선수 세터가 결장한 경기였다. 1,2,4차전 맞대결에서 모두 승점 3점을 가져간 대한항공이 5차전에서도 승점 3점을 획득할 것으로 예상된다.

 

 

 

핸디캡=>승

언더&오버 =>언더

분석관리자님의 최신 글
스포츠 토크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