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혁신당이 경기 남부 일대 공략에 나서면서 국민의힘과 더불어민주당은 득실 계산에 분주하다. > 유흥 > 캠퍼들 모여라 - 캠핑 및 다양한 취미들 리뷰하고 소통하고 대화하세요

  • 1 돌잔치앤가반나 11,185,500P
  • 2 함주라 10,245,600P
  • 3 마크앤로나 8,913,100P
  • 4 관셈보살 8,377,700P
  • 5 신사임당 6,870,000P
  • 6 비가오면 6,029,100P
  • 7 4885 5,582,500P
  • 8 믹스믹스 2,266,500P
  • 9 빅터 959,500P
  • 10 까꿍뵨태 629,900P

실시간 전세계에서 몰리는 경기 순위

개혁신당이 경기 남부 일대 공략에 나서면서 국민의힘과 더불어민주당은 득실 계산에 분주하다.
댓글 0 조회   128

작성자 : asdasd
게시글 보기
개혁신당이 경기 남부 일대 공략에 나서면서 국민의힘과 더불어민주당은 득실 계산에 분주하다. 개혁신당에서는 이준석 대표(경기 화성을), 양향자 원내대표(경기 용인갑), 이원욱 의원(경기 화성정) 등이 '반도체 벨트'에 줄지어 출마한다. 전체 판세로 보면 이번 총선에서 개혁신당의 파괴력이 크지 않다는 분석이 우세하지만 3파전을 벌이는 지역구에선 상당한 변수가 될 수 있다.이준석 개혁신당 대표는 4일 화성시 동탄호수공원에서 출마 회견을 하면서 "동탄의 스피커가 되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지금까지 대한민국 정치권 한복판에서 화성과 동탄의 이야기가 치열하게 다뤄진 적이 있느냐"며 "동탄의 젊은 세대에 대한 믿음과 확신에 기대겠다"고 했다.개혁신당이 지역구 출마 진용을 갖춰가면서 거대 양당의 셈법은 복잡해졌다. 국민의힘이 화성시 지역구 4곳에서 공천을 확정한 곳은 화성갑뿐이다. 장동혁 국민의힘 사무총장은 이날 "이 대표의 출마로 3자 대결이 가능해졌는데 화성을에 어떤 분을 배치할지 전략적으로 다시 고민해보겠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국민의힘보다는 빠르게 공천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화성을에 영입인재인 공영운 전 현대자동차 사장을 전략공천했다. 화성정에서는 전용기 의원(비례대표)과 진석범·조대현 후보가 3자 경선을 치른다.이 밖에 양 의원이 뛰어든 용인갑과 조응천 의원이 나서는 남양주갑에서도 3파전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용인갑에는 국민의힘에선 이원모 전 대통령실 인사비서관이 공천됐다. 민주당에선 권인숙 의원(비례대표)이 이상식·이우일 후보와 3자 경선을 한다.남양주갑에는 유낙준 국민의부천룸힘 후보(전 해병대 사령관)가 이날 경선에서 승리하며 공천을 받았다. 민주당에서는 최민희 전 의원이 임윤태 후보와 경선한다.정치권에서는 민주당 출신인 이원욱·조응천 의원 등의 출마가 민주당 지지층 분산을 가져올 것이란 예측이 우세하다. 반면 이 대표는 국민의힘과 지지층이 겹친다는 분석이다. 다만 개혁신당이 이념보다 실리를 중시하는 수도권 젊은 세대를 겨냥하고 있는 만큼 유불리를 예단하기 어렵다는 시각도 있다. 최수영 정치평론가는 "국민의힘은 화성을에 중량감 있는 인사를 투입해봤자 이 대표의 몸값만 키워주는 결과가 될 수 있기 때문에 '무시 전략'으로 갈 가능성이 있다"며 "반면 민주당은 영입에 공을 들인 공 전 사장의 화성을에 전력을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asdasd님의 최신 글